홈 > 고객지원 > 사고사례
 
전구로 엿듣는 새로운 도청 기법 ‘램폰’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7-24 조회수 16
첨부파일 자료 미등록 / 자료 미등록


원문 : www.boannews.com/media/view.asp?idx=89466
출처 : 보안뉴스

몰래 숨어들어 설치하지 않아도 대화를 엿들을 수 있는 새로운 도청 기법이 공개되었다.
바로, 실내 어디에나 달려있는 ‘전구’를 통한 기법인 ‘램폰(Lamphone)’이라는 기술!
이스라엘 벤구리온 대학의 보안 연구원들이 공개한 이 기법은 전구에서 나타나는 주파수 특성을 분석하는
방법으로, 이들은 실험을 통해 실제 작동이 가능하다는 것을 증명하는 데 성공했다.
연구원들은 “전구 표면의 기압차를 원격 전기광학 분석 센서로 분석하면 말과 노래 소리를 실시간으로
복원할 수 있게 된다”고 주장했다.
이 센서를 통해 채집한 자료를 복원하는 데 필요한 알고리즘을 연구원들이 만들어낸 것이다.

증명하기 위한 실험은 이렇다.
1) 건물 3층에 있는 사무실에 LED전구를 달고
2) 커튼으로 외부 불빛을 차단한 후
3) 음악을 틀거나 대화를 나누도록 합니다.
4) 그리고 25미터 밖에 있는 다리 위에서 망원경을 전구에 맞춘 후,
5) 빛을 전압으로 변환시켜주는 전기광학 분석 센서를 망원경과 연결한다.
이를 통해 구해진 전압 값을 구글 클라우드 스피치 API, 샤잠, 사운드 하운드를 통해 음향 정보로 전환하여
사무실에서 재생된 노래 두 곡과 사람이 발화한 문장을 정확하게 구현하는 데 성공했다.
이들은 더 좋은 망원경과 센서를 사용한다면 거리를 더 늘릴 수 있는 것이 램폰 기술의 장점이라고 설명한다.
이 기술을 필요로 하는 자의 투자에 따라 더욱 넓은 범위에서 정교한 부채널 공격 기법으로 발전해 나갈
것으로 보인다.
Name Password
이전글 내밀고 있는 발가락 사이에 카메라가
다음글 모바일 해킹 유행한다는데, 어떻게 확인해야 할까?